logo

Carlotta - the museum database

Bekesy-103 :: Vattendroppare

  • Data elements
Accessionsnummer
Bekesy-103
Sakordskategori
Skriv/Måleriverktyg
Sakordskategori, engelska
Scholar's utensil
Sakord
Vattendroppare
Sakord, engelska
Water dropper
Sakord, korea
문방구 文房具
Titel, koreanska
백자 청화 동화 팔각 연적 白磁 靑畵 銅畵 八角 硯滴
Titel, engelska
Octagonal porcelain water dropper with underglaze cobalt blue and copper red decoration
Titel
Vattendroppare
Inlån - aktuellt
in-1974.0001, Östasiatiska museet
Period i Korea, engelska
Joseon dynasty (1392–1910)
alt
Beskrivning, engelska

The Joseon dynasty was founded in Hanseong (present-day Seoul) by General Yi Seong-gye in 1392. Its territory corresponded largely with present-day North and South Korea. Major economic and administrative reforms, following the adoption of Neo-Confucianism as the state ideology, were made during the Early Joseon period. The dynasty renounced Buddhism and confiscated the estates and properties of Buddhist temples, which consequently reduced the religion’s position of authority within society. King Sejong the Great (reigned 1418-1450) invented Hangeul, the Korean alphabet in 1443, although the Chinese written language continued to be predominant within the academies and in government until the late Joseon period. The Japanese invasion of Korea (1592-1598), led by the Kanpaku Toyotomi Hideyoshi, devastated the Korean Peninsula. There were also two invasions by Manchurians (1627 and 1636) that attempted to change Korea’s alliance with Ming dynasty China. The 26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Gojong, established the Daehan Empire in 1897 and became the first emperor of Korea. In 1905, Korea was forced to sign the Japan-Korea Protectorate Treaty that deprived Korea of diplomatic sovereignty and made it a protectorate of Japan. In 1910, Japan annexed Korea into its empire, start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in Korea.

Joseon society had a rigid social hierarchy. Although it was possible to move up and down within the social stratification, noble families of civil or military officials, known as Yangban, were at the top of the social structure; and a serf-like class, known as Nobi, were at the bottom of society. There was a movement for social reform known as Silhak, starting in the 18th century, which advocated a practical method of ruling, rather than strict adherence to Confucian ideology. Silhak scholars were particularly in favour of administrative and economic reforms.

The arts of Korea continued to develop under the Joseon, now with Neo-Confucianism as a major influence. The literati embraced Chinese styles of landscape painting. Buncheong ceramics developed from Goryeo celadon ware and thrived for the first two centuries of the Joseon Dynasty. It was then replaced by porcelain, mainly white and blue-and-white porcelain. The Neo-Confucian elite had austere aesthetics, and white symbolized purity and frugality.

Beskrivning, korea

1392년 조선 왕조를 세운 이성계는 지금의 서울인 한양에 도읍을 정했다. 조선왕조의 영토는 오늘날의 북한과 대한민국을 포함하는 한반도 지역으로 압록강과 두만강으로 국경이 확정되었다. 조선 초기에는 성리학을 사회·철학적 지도 이념으로 선택하고 주요 경제 및 행정 개혁 정책을 실시했다. 조선 왕조는 불교를 배척하고 사찰의 노비와 토지를 몰수하여 조선 사회 내에서 불교의 종교적 권위가 실추되고 입지가 매우 좁아졌다. 세종대왕(재위 1418~1450)이 1443년에 한글을 창제하였으나 양반들과 왕실에서는 한자를 주요한 기록 언어로 사용하다가, 조선 후기에 이르러서야 한글의 사용이 활발해졌다. 1592년(선조 25)에는 일본의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 1537~1598)가 일으킨 임진왜란이 1598년까지 지속되며 조선의 토지가 황폐해지고 사회가 혼란해졌다. 또한 후금이 침입한 1627년 정묘호란과 후금이 국호를 청으로 바꾸고 침입한 1636년 병자호란으로 인해, 조선은 청과 군신관계가 되고 명과의 국교 단절을 강요 받았다. 1897년 고종(재위 1863~1907)이 조선의 국호를 대한제국으로 고쳐 선포하고 자주독립국가의 황제가 되었는데, 1905년 고종 황제가 비준하지 않았음에도 일본이 강제로 을사조약을 체결 및 집행하여 대한제국은 외교권을 박탈당했으며 일본통감의 지배를 받게 되었다. 1910년에는 일본이 한일합병조약을 강제로 체결하여 대한제국의 주권을 강탈하고 1945년까지 일제강점기를 지속했다.

조선 사회에는 철저한 신분제 질서가 자리잡고 있었다. 각 계층 안에서의 신분적 지위 변동은 가능했지만 사회 지배층인 양반 사대부와 사회 최하층인 천인 노비, 그리고 그 사이에 중인과 상민 계층이 엄격히 구분되었다. 18세기에 농민층이 분해하고 상품화폐경제가 발전하는 사회 변화와 더불어 사회개혁사상인 실학이 등장해 성리학의 한계를 비판 및 극복하고 통치 체제를 개선하기 위한 현실적인 방안들을 모색하려는 움직임이 일어났다. 실학자들은 토지제도와 수취체제를 개혁하고 농업경영을 개선하며 상공업을 진흥할 대책을 연구하고 제시했다.

조선시대에는 유교적 미의식의 영향을 받은 미술이 발전을 거듭했다. 양반들은 중국의 화풍을 수용한 문인화, 특히 산수화를 그렸다. 고려청자로부터 탄생한 분청사기가 15~16세기에 해당하는 약 200년간 제작되었고 이어 백자와 청화백자가 만들어졌다. 성리학에 기반한 철학적 사고를 가진 사대부들은 검소한 미적 취향을 지녔으며 백색이 상징하는 결백함과 질박함을 아름답게 생각했다.

Period i Korea
Joseon (1392-1910)
Period i Korea, koreanska
조선 시대 (1392 – 1910)
Datering, engelska
19th - 20th century
Geografiskt namn - annat
Korea; Östasien
Beskrivning, engelska

This octagonal porcelain water dropper has a domed upper surface and rests on a foot. It has a venting hole on top. The spout for pouring the water is located at the center of one of the eight sides. The upper surface of the water dropper is decorated with a flower and leaf design. The flower with the venting hole at its center is outlined with cobalt blue and the edges of the petals filled in with copper red; leaves were painted in four of the eight corners and a blue line highlights the octagonal edge. The glaze is thick and has a bluish tinge. The glaze has curdled in several locations. The footrim bears traces of kiln sand. The spout was once broken and has been restored.

Water droppers are essential items that scholars used for painting and writing calligraphy in their study, a room reserved for only men called a “sarangbang”. One can add water with a water dropper to an inkstone on which an ink stick is ground to create ink. Every water dropper has two holes: a spout through which the water could be poured and a venting hole for controlling the waterflow by covering or uncovering the hole with a finger. It was very important to be able to control the amount of water that was added on the inkstone, because different concentrations of the ink produce various effects on the work. By using a water dropper, one could maintain the consistency of the ink to achieve favourable results. Water droppers were often painted with symbolic animals and plant motifs which reflect the Confucian virtues and qualities a scholar gentleman would strive to attain. Just as other stationery articles used by scholars, literati landscape paintings and poetry were also frequently represented in decorative designs on water droppers. The shapes of water droppers varied greatly, from animal-shaped, vegetal or floral forms to geometric or fan-like forms.

Beskrivning, korea

윗부분이 둥글고 바닥에는 굽이 달린 팔각형의 백자 연적이다. 물을 따르는 주구(注口)가 측면 중앙에 있고, 물을 주입하고 물을 따를 때 손가락으로 막아 따르는 물의 양을 조절하는 수구(水口)는 윗면에 뚫려 있다. 청화 안료로 윤곽선을 그리고 동화 안료로 꽃잎의 끝부분을 채색한 꽃 무늬로 수구가 있는 연적 윗부분 가운데를 장식하고 네 곳의 모서리에는 풀 무늬를 그렸으며, 가장자리를 둘러 가며 청화 안료를 칠해 팔각의 형태가 도드라지게 보이도록 했다. 푸른 빛이 도는 유약을 두껍게 입혔는데 여러 군데 뭉쳐 있다. 굽 접지면에는 모래 받침의 흔적이 남아 있다. 주구는 파손되었던 것을 복원한 것이 확인된다.

연적은 문인들이 사랑방 안에서 글씨를 쓰거나 그림을 그릴 때 사용했던 필수품으로, 연적에 담은 물을 벼루에 떨어뜨려 먹을 갈아 먹물을 만든다. 모든 연적에는 구멍이 두 개가 있어 연적 안에 물을 넣고 또한 나오는 물의 양을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벼루에 떨어뜨리는 물의 양을 조절하는 것은 매우 중요했는데, 이는 먹물의 농도에 따라 다양한 효과를 표현할 수 있기 때문이다. 덧붙여 연적을 사용함으로써 먹물의 농도를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도 작업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필수적이었다. 연적을 꾸미기 위해 무늬로 그려진 동물이나 식물들이 가진 특성은 선비가 힘써 갖추어야 할 유교적 덕목과 자질에 비유되며 상징성을 지녔다. 다른 문방구와 마찬가지로 연적에도 산수화와 시구(詩句)가 장식적인 문양으로 묘사되기도 했다. 연적의 형태는 동물, 화초, 기하 혹은 부채 모양을 한 것까지 매우 다양하다.

Namn - förvärvat från
Békésy, Georg von (1899-06-03 - 1972-06-13), Biofysiker
Beskrivning
Georg von Békésy (ungerska: Békésy György), född 3 juni 1899 i Budapest, död 13 juni 1972, var en ungersk biofysiker som tilldelades Nobelpriset i fysiologi eller medicin 1961. (wikipedia, 2011-01-24)
Källor - http
collections.smvk.se, nobelprize.org
Källor, Wikipedia - beskr. av
sv.wikipedia.org
Förvärvsomständigheter, engelska
Georg von Békésy Collection, Nobel Foundation
Förvärvsomständigheter, koreanska
게오르크 폰 베케시 (Georg Von Békésy) 소장, 노벨 재단
Utställning, del av - planerad
Korea collections - Joseon
alt
Utställning - planerad
Samlingar från Korea
alt
Beskrivning
Östasiatiska museets koreanska samling består av 510 föremål och fragment, samt 29 fotografier, och täcker ett tidsspann som sträcker sig från De tre kungarikenas tid (57 f. Kr – 668 e. Kr) fram till 1900-talet. Samlingen innehåller huvudsakligen keramik och metallföremål, men även ett antal målningar, kalligrafier och frottagemålningar, möbler i trä, textilier samt några lackarbeten och föremål i glas och sten. Grunden till samlingen består av föremål som donerades av kung Gustaf VI Adolf; den första officiella person i Sverige att intressera sig för koreansk konst och arkeologi. Han besökte Korea 1926 och gav under sin livstid ett antal föremål till museet. Fler föremål testamenterats sedan som gåva. Den största delen av den koreanska samlingen består av föremål som museet införskaffade under 1970- och 1980-talet genom inköp och gåvor från läkare och sjuksköterskor som arbetat på det svenska Röda korsets sjukhus i Busan under och efter Koreakriget (1950-1953), samt från svenska diplomater och affärsmän.
Tidpunkt - Öppnad/Start
2018
Utställning, monterdel - planerad
Korea collections 2 - Joseon - Ceramics 2
alt
Korea collections - Joseon - Ceramics 2
alt
Diameter
8,7
Höjd
4,3
Anmärkning

Water dropper. Octagonal with short spout on low foot. Porcelain, decorated in underglaze red and blue with flower and border on top. Yi dynasty. Korea.

W: 8,5 cm

Materialkategori
Keramik-Lera
Material, engelska
Ceramics; Pottery; Porcelain
Material, korea
도자기 陶磁器; 자기 磁器/ 백자 白磁
Namn - ägare
Nobelstiftelsen
Källor - http
collections.smvk.se
Sökord
3D; 3D-modell; Sketchfab
Sökord, engelska
Ceramic
Sketchfab 3D - link
sketchfab.com
Datum - registrering
2003-04-22 [11.43.52]